지금 국내에서는 모토로라의 첫 안드로이드 폰인 MOTOROI 런칭과 관련하여 소식이 많습니다.

심지어는 각종 루머까지도 존재했었습니다.

헌데 저는 키보드가 빠진게 아쉬웠지요. 

헌데 이번에 모토로라의 마일스톤(제품명-미국 출시명 드로이드)를 입수하게 되었습니다.
실제로 만져 보니 매우 만족스럽기 그지 없네요..^^

일단은 제품 사진을 올려드려 볼까 합니다..^^


마일스톤의 박스와 함께온 인비저블 실드입니다. 전체적으로 폰을 감싸주기는 하는데 액정을 만지는 감을 많이 둔하게 만들더군요.

박스를 세워서 한번 찍어 보았습니다. 사진이 정말 형편없군요..ㅡ_ㅡ;;

카메라가 없어서 엑스페리아로 찍으면서 렌즈부를 제대로 닦지 않고 찍었더니....

상자를 위로 열면 이렇게 마일스통이 고개를 빼꼼~~ 하고 내밀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위를 덭고 있는 종이를 열면 완전한 모습을 드러내 주는군요..^^

전체 구성품 사진입니다. 간단한 퀵가이드와 미디어 링크 관련핸 디스크, 폰, 배터리 마이크로 USB 씽크 충전 케이블, 그리고 케이블을 이용해 충전할 수 있는 충전기가 있는데 제가 입수한 제품은 UK용인지라 국내에서는 변환 어댑터를 꼽지 않으면 사용이 불가능하여 바로 봉인모드로 들어갔습니다.^^

이제 미끈한 본 모습을 공개합니다..^^ 아직 최초 액정 보호지를 벗기기 전입니다. 키들에 대한 설명이 아주 간략하게 그림으로 나와 있습니다..^^

사진이 너무 마음에 안들어 카메라를 챙겨서 다시 구성품을 찍어 보았습니다. 보시다시피 충전기는 변환 어댑터 없이는 국내 사용이 불가합니다. 인가 전압은 100V~240V인지라 이상없이 사용가능합니단 일단 국내 콘센트에는 꼽히지 않습니다.
그리고 위에서찍은 사진에 미쳐 출현하지 못한 이어폰이 나와 있군요..^^

USIM 카드를 넣어서 부팅한 후에 잠시 만져보다 찍은 사진입니다. 깔끔하고 이쁘단 느낌이 드는군요..^^
전체적인 사용 느낌은 나중에 다시 올려보겠습니다.

대략적인 두께 사진인데 뒤에 볼록 튀어 나온녀석은 제가 메인으로 사용중인 Sony Ericsson의 Xperia X1i입니다.


전체적인 키보드 사진을 찍어볼랬더니 형편없이 흔들렸군요. 삼각대 없이 수직으로 찍으려니 많이 힘들었나 봅니다.

일단은 이번엔 모토로라 마일스톤을 중심으로 찍은 사진이고 멀지 않은 시점에 엑스페리아와의 비교 사진도 올려보겠습니다.
profile

바다를 사랑하는 바다소년입니다.

그래서 마크도 사랑과 자유의 크로스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