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에 있는 착한짬뽕집에 다녀왔네요,,,상호는 인터넷검색하시면 나오네요,,,
짬뽕8천 짜장6천 꽃탕수육(소) 1.5만,,,가격은
괜찮은 중국집가격과 유사하네요,,

먹어본 느낌은 짜장은 좀 달지만 자극적이지 않고
짬뽕은 홍합맛이 많이 나고 자극적이지 않네요
탕수육은 고기가 두툼하고 돈까스같은 느낌...

전체적인 맛은 무난하지만
가장 충격적인것은 지금까지
얼마나 많은 MSG첨가 음식을 먹었나 하는 느낌이 들정도로
맛이 자극적이지 않아 좋습니다.

전 MSG를 안넣는 식당들에 다녀온 손님들이 맛이 없다고
하는 이유를 조금은 알듯합니다..
혀에 짝짝붙는 MSG...(라면국물 생각하시면 될듯)
조미료 넣은 음식을 별로 안좋아하는 저로서도
지금까지 꾀 많은 조미료 음식을 먹었구나~~~하는 생각이 드는 맛이네요,,,
집에서 어머니가 짬뽕을 만들었으면 이맛이겠구나..하네요,,

아무튼 천안분들은 주말에 슬슬 다녀노셔도 될듯...

오늘도 어김없이 제손엔 rx100..이놈 쓸수록 기특한녀석,,,

 

DSC00690.JPG DSC00692.JPG
bt_exif_view.pngicon_fullsizeimg.png
bt_exif_view.pngicon_fullsizeimg.png
bt_exif_view.pngicon_fullsizeimg.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