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치는 스팸이 이제는 가입까지 하고 작성하고 있어
어쩔 수 없이 이런 조치를 단행했습니다.
양해 바랍니다.
profile

늘, 처음처럼 기억되는 사람이고 싶습니다.

빛바랜 기억처럼 사라지는 마음이 아닌,

같은 자리 같은 모습으로 당신을 사랑하는 그런 사람이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