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제 손에 쥐어진 놈에게 존재의의를 부여해줘야겠길래

방바닥을 뒹굴며 얻어낸 사진 몇장 올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