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트북을 알아보다 다시 싱크패드로 오기로 하고 공홈에서 x1 카본 구매하고

검색을 하다가 이곳이 생각나서 다시 왔네요.


왠지 정감 어리네요...

10년 만에 글입니다. ㅎㅎ...


잘 부탁 드리겠습니다.